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사건사고]통영해경서장, 전복 통발어선 사망 외국인 선원 찾아 위로

통영해경 김해철 서장은 오늘(7.11) 오전 지난 7. 9(화) 오전 3시 42분경 통영시 매물도 남동방 12해리에서 조업 중 전복된 통발어선 2014민성호(8.55톤, 통영선적, 승선원 6명)에서 숨진 외국인 선원 B씨(스리랑카, 24세, 남)의 빈소를 찾아 위로하였다고 밝혔다.

빈소를 찾은 김해철 서장은 2014민성호 선주 겸 선장 A씨를 위로하는 한편, 빈소를 지키는 스리랑카 동료들도 위로하고 조문했다.

사고 당시 외국인 선원 B씨는 통영해경 구조대에 의해 구조되었지만 안타깝게도 타국에서 쓸쓸히 죽음을 맞이하였다. 빈소에는 방문 조문객 없이 스라랑카 동료 3명만이 B씨를 지키고 있어 그들을 위로하고 조문하는 것이 구조 책임기관으로서 당연한 일이라고 통영해경 서장은 말했다.

한편, 2014민성호 선주 겸 선장 A씨는 스리랑카 선원 B씨가 민성호에 3년을 승선해 최근에는 가족 여행도 같이 다녀올 정도로 정이 들어 친아들과 마찬가지라며 안타까움은 이루 말할 수 없지만 통영해양경찰서에서 위로와 조문을 해주어 더 없이 고맙다고 전했다.

 

 

 

거제타임라인  webmaster@gjtline.kr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타임라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