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 경찰 포토뉴스
경찰, 보행자 중심 안전한 대각선 횡단보도 만들기

거제경찰서(서장 강기중)는 지난 9월23일부터 고현사거리와 현대자동차 앞 사거리 2개소에서 운영되고 있는 대각선 횡단보도를 보행자 중심 안전한 횡단보도로 만들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고현사거리와 현대자동차 앞 사거리 2개소는 주변 상가가 밀집된 장소로 근처 교차로에 비해 보행자 통행량이 많은 곳으로 기존에는 보행자 교통사고 위험이 높았으나, 대각선 횡단보도 설치 후 보행자 교통사고예방 및 보행자의 안전과 편의를 제공하는데 있어 큰 효과를 보고 있다고 말했다. 

대각선 횡단보도는 보행신호 시 차량 신호가 모두 적색으로 바뀌면서 모든 차량이 정지해야 하고 우회전 또한 금지된다. 교차로 전체 보행자가 모든 방향에서 길을 건널 수 있는 구조로 교통약자 이동에 편의를 제공하고 이동시간 단축에도 큰 효과가 있다.
 
거제경찰서는“지속적으로 대각선 횡단보도에 대한 효과 및 시민들의 반응 등을 분석 후 거제시와 도로교통공단 등 지속 협의를 통해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또한 고현사거리 및 현대자동차 사거리 2개소에서“『사람이 보이면 일단, 멈춤!』캠페인 홍보를 통해 보행자 중심의 교통 문화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거제타임라인  webmaster@gjtline.kr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타임라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