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동정
오복수 전 장목금무정 사두 외손녀 윤다영 양 KT빅데이터 구축사업 대상 차지빅데이터 플랫폼·센터 구축 사업 수행 공모사업에서 '윤맵씨 팀' 대상

 통신서비스로 발생하는 소셜·유동인구 데이터를 통해 세상을 식품 위생 단속의 효율을 높일 수 있는 아이디어가 상을 받았다. 이 수상자 중에는 전 장목면금무정 오복수 사두(장목면)의 외손녀 윤다영 양이 숨은 실력을 발휘해 거제시민의 명예를 더높혔다.

윤다영 양은 고려대학교에 재학 중으로 거제출신의 부모님( 오복수 사두의 장녀 모 김미향씨 장목면/부 윤경태씨 하청면 칠천도)이 자랑하는 거제 재원이다.

KT(대표 황창규)는 지난 5일 오후 서울시 중구 나인트리 프리미어 호텔에서 빅데이터 플랫폼 아이디어 경진대회 발표와 시상식을 진행했다고 6일 발표했다.

이번 경진대회는 과학기술정통부의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 사업 일환으로 추진된 행사다. 통신 분야 플랫폼 사업자로 선정된 KT가 데이터 융합을 통해 혁신 서비스 발굴을 위해 주관하고 한국정보화진흥원(NIA), 과학기술정통부가 후원했다.

이번 행사를 위해 KT는 지난달 2일부터 28일까지 공모를 진행했다. 공모전 참가자들은 KT와 16개 센터가 오픈한 데이터를 융합·가공해 여러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는 혁신적인 데이터 서비스 아이디어를 제안했다. 사전 심사를 거쳐 5개 팀이 최종 발표에 나섰다.

대상에는 소셜 데이터 기반 국민 참여 식품 안전지킴이 서비스를 제시한 '윤맵시' 팀(고려대학교 윤다영, 윤혜준)이 선정됐다. 윤맵시 팀이 제안한 서비스 아이디어는 공공 데이터인 식품 위생 관련 데이터 와 소셜·유동인구 데이터를 종합 분석해 위생 단속과 신고 처리 절차의 효율성을 증진시킬 수 있는 아이디어로 평가 받았다.

이 외 최우수상에는 '인사이트' 팀(강수연, 김원정, 윤지원)이 제시한 '랜드마크 기반 합법적인 푸드트럭 최적위치 선정 아이디어'가 선정됐다.

대상 수상팀은 12월 진행 예정인 플랫폼 통합 빅데이터 아이디어 경진대회에 출전 자격이 주어진다. 이 외에도 KT는 선정된 수상작에 대해 분석을 구체화 하고 기능을 구현해 국민 삶의 질을 향상 시킬 수 있는 데이터 기반의 혁신 서비스를 실제 선보일 예정이다.

윤혜정 KT 빅데이터사업지원단장(전무)은 "데이터 활용은 선택이 아닌 필수의 시대이며 우리나라 경쟁력의 중요 요건으로 생각한다"며, "KT는 빅데이터플랫폼 기반으로 다양한 혁신서비스를 출시해 빅데이터를 통한 디지털 경제 활성화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춘광 기자  gjtline@naver.com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춘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