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당/국회의원 활동 김한표국회의원
김한표, 국토부 손명수 차관에게 남부내륙철도 및 거가대교 통행료 인하 방안 건의문 전달남부내륙철도 노선 변경 절대 불가 입장 전달

거제역사 선정에 대한 지역시민 의견 수렴 과정의 필요성 재강조
거가대교 통행료 전 차종 통행료 인하 및 유료도로법 통과에 대한 전향적 검토 주문

지난 2월 4일, 김한표 의원(자유한국당, 경남 거제시)은 국회 자유한국당 원내수석부대표실에서 국토교통부 손명수 2차관을 만나 남부내륙철도 노선 변경 절대 불가 입장을 전달하고, 「남부내륙철도 역사 선정과 거가대교 전 차종 통행료 인하 실시 및 조속한 유료도로법 통과」에 관한 건의문을 전달하였다.

김한표 의원은 손명수 차관에게“거제는 고속도로와 철도도 없는 교통소외지역이기 때문에 남부내륙철도는 거제시민들이 오랜 기간 합심하여 이뤄낸 숙원사업이다.”, “그런데 갑자기 창원시가 남부내륙철도 노선 변경을 시도하는 것은 과도한 욕심이자 거제시민들에게 엄청난 상처를 주는 일이기 때문에 절대 있을 수 없는 일이다.”라며 당초 계획대로 추진할 것을 강력하게 주문하였다.

또한 거제역사 선정이 거제 지역간 갈등을 유발하지 않도록 충분한 의견수렴 과정을 거쳐야 하며, 남부내륙철도 착공식을 거제에서 해야 할 당위성을 설명하였다. 

이에 대해 손명수 차관은“남부내륙철도 노선 변경과 거제 착공식 부분에 대해서는 잘 살펴보겠다.”라고 하였으며, “거제 역사는 합리적인 최적지 1곳을 선정한 후 다른 지역에서 역사로 접근성을 향상시키는 방안이 중요하며, 거제시민의 통일된 의견을 모으는 일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라고 말하였다.

한편 거가대교 전 차종 통행료 인하 실시 및 조속한 유료도로법 통과 주문에 대해서 김한표 의원은 “거가대교는 전국에서 가장 비싼 통행료 징수를 통해서 거제 시민 및 거제 방문객들에게 많은 부담을 주고 있다.”라며 “거가대교 관리 주체가 지자체에 있더라도 국가 차원에서 관심을 갖고 이를 지원할 방안을 전향적으로 검토해 달라”라고 주문하였다.

이에 대해 손명수 차관은“기본적으로 협약 당사자가 지자체라서 국가에서 관여하기가 힘들지만 통행료 인하를 위해 필요한 재구조화 검토 등에 대해서 최대한 지원하겠다.”라고 말하였다.

박춘광 기자  gjtline@naver.com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춘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