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도내소식
경남 도내 공동주택 하자 908건, 입주 전에 바로 잡아공동주택품질검수단, 올해 상반기 도내 공동주택 24개 단지 13,570세대 품질검수 실시

 [창원본부 박만희기자]경남도는 올해 상반기 도내 공사 중인 공동주택 24개 단지, 1만 3,570세대에 대한 공동주택 품질검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올해 상반기 ‘경남도 공동주택 품질검수단’에는 건축, 전기, 소방 등 11개 분야의 민간전문가 90명이 참여해 품질검수의 전문성과 수준을 높였다.

특히 이번 품질검수는 입주예정자가 함께 참여해 입주민의 눈높이에서 검수가 진행되어 큰 호응과 지지를 얻기도 했다.

‘상반기 품질검수단’은 공동주택 공용부분과 세대내부의 시공 미비사항 1,140건을 찾아내 그 중 908건은 조치했고 일부 사항은 공사 준공 전 까지 조치를 완료해 입주민의 생활편의와 안전을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분야별 주요지적사항은 ‣옥상층 방수 마감 미흡을 포함한 건축분야 498건, ‣각종 배관보온재 미설치를 포함한 설비분야 425건, ‣보도블럭 마감 미흡을 포함한 토목분야 217건으로 나타났다.

품질검수단 활동은 아파트 시공에 대한 입주민의 궁금증을 해소하고, 전문가의 시선으로 아파트 품질을 향상시켜 공동주택 하자분쟁 최소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윤인국 경남도 도시교통국장은 “하반기에도 수요자 만족도와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입주예정자가 참여하고 기술사 등 민간전문가가 함께 하는 품질검수단 운영으로 경남도의 공동주택 품질을 향상시켜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문화를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품질검수 결과는 경남도 공동주택관리 지원센터(https://house.gyeongnam.go.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경남도 건축주택과(☎055-211-4343)에 문의하면 자세한 내용을 안내받을 수 있다.

박만희기자  gjtline@naver.com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