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문화·교육 도교육계소식
맞춤형 학교폭력예방정책 돋보였다

- 경남교육청, 우수사례집 발간 일선 학교에 보급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이 지난해 시군교육지원청별로 맞춤형 학교폭력예방 프로그램을 시행한 결과 학교폭력 발생이 크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학교폭력예방 및 대책에 관한 법률’ 개정에 따라 지난해 3월부터 학교폭력대책심의위원회가 교육지원청으로 이관되면서 교육지원청 실정에 맞게 심의위원회를 운영하고 맞춤형 학교폭력 예방 활동을 펼쳤다. 그 결과 학교폭력 발생건수가 2019년 1,294건에서 2020년 796건으로 감소했다.  

창원교육지원청은 학교폭력 예방 캐릭터 ‘도아’를 학생공모를 통해 제작하여 학교로 찾아가는 학교폭력예방교육을 10개교에 실시하였다. 학교폭력담당 장학사, 변호사, 전문가로 구성한 ‘학교폭력사안처리 신속지원팀’을 구성하여 총 22개교 26회에 걸쳐 학교방문 원스톱서비스를 지원하였다.

진주교육지원청은 아동안전 긴급보호소로 운영하고 있는 아동안전지킴이집 지도 '아지맵'을 활용, 리플릿과 배너를 제작해 45개 초등학교에 보급했다. 특히 아지맵 배너에는 초등학교 주변 아동안전지킴이집 136곳이 드러나도록 QR코드를 배너안에 넣어 전체 위치를 한눈에 살펴 볼 수 있도록 하였다.

사천교육지원청은 퇴임교원을 활용하여 자존감을 길러주는 공감, 소통교육을 실시하여 학부모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서정윤 기자  gjtline09@naver.com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