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도내소식
거제에 연료전지 발전·도시가스 동시 공급된다도-시-서부발전-경남에너지 협약-연초 오비에 10MW급 건설

 거제시 연초면 오비리에 연료전지 발전사업과 도시가스 공급사업이 연계 추진된다.

경남도는 거제시, 한국서부발전(주), 경남에너지(주) 등과 18일 도청에서 ‘도시가스 미공급지역 연료전지 발전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거제시 연초면 오비리에 10MW급 연료전지 발전 설비를 건설하고 이 과정에 인근 675가구에 도시가스를 공급하는 사업을 추진하는데 상호협력한다는 것이 핵심이다.

18일 도청에서 김경수 경남지사, 변광용 거제시장, 김병숙 한국서부발전 사장, 정회 경남에너지 대표이사 등이 업무협약식을 하고 있다./경남도/

 도와 시는 사업 계획 수립, 발전사업 인허가 및 부지 용도 변경 등 행정적 지원을 하고, 한국서부발전은 발전설비 건설과 운영 및 유지보수 등 사업시행을, 경남에너지는 도시가스망 연결 및 공급을 맡는다.

10MW급 연료전지 발전설비는 연간 약 7만8000MWh의 전력을 생산할 수 있으며 이는 약 2만 2000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양이다.

경남도가 연료전지 발전과 도시가스 공급을 연계한 사업을 추진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도는 친환경에너지 보급 확산, 에너지 복지 실현을 동시에 이룰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연계 사업은 도시가스 공급자는 연료전지 발전시설을 통해 연간 55억원가량의 안정적인 수요처를 확보할 수 있고, 인근 지역민에게 도시가스를 공급한다면 추가적인 수익을 기대할 수도 있다.

해당 지역민들은 그동안 사용할 수 없었던 도시가스를 공급받을 수 있게 되고 난방비 등 에너지 비용을 20~30% 절약할 수 있게 된다.

 

박춘광 기자  gjtline@naver.com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춘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