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 해경
육상순찰 중이던 해양경찰, 교통사고 집배원 도와

 통영해양경찰서는 6일 오전 10시 6분경 순찰 중이던 고성파출소 경찰관이 통영시 도산면 해안도로에서 집배원이 탄 오토바이가 미끄러지는 것을 발견하고 119와 합동으로 환자를 구조하였다고 밝혔다.

고성파출소 경위 김석건, 경사 권순정은 차량순찰 중 우편물을 배송하던 통영우체국 소속 집배원의 오토바이가 미끄러지는 것을 목격하였다.

 두 경찰관은 즉시 119에 사고상황을 신고하고 집배원의 상태를 확인하였다. 환자가 가슴 및 왼쪽다리에 통증을 호소하여 응급조치를 실시한 후, 2차 사고 예방을 위하여 사고현장의 교통정리를 실시하였다.

오전 11시 5분경 119구급차량이 도착하여 환자를 인근 병원으로 이송하였으며,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김석건 경위과 권순정 경사는 “해양경찰로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하였다.”며 우리 해경은 육상과 해상을 가리지 않고 국민이 어려운 일에 처했을 때 적극적으로 도와줄 준비가 돼있다.”고 말했다.

거제타임라인  webmaster@gjtline.kr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타임라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