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경제 조선업계
거제에 조선업 특화 취업지원 플랫폼 '조선업 도약센터' 개소조선업 관련 맞춤형 1대 1 취업상담·취업특강·채용박람회 개최

심각한 조선업 구인난을 해소하고 조선업 재도약을 위한 '경남 조선업 도약센터'(이하 도약센터)가 경남 거제에 문을 열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경남도는 이날 거제시 고현동에서 정경훈 고용노동부 노동시장정책관, 양성필 부산지방고용노동청장, 노영식 경남도 경제기업국장, 박종우 거제시장, 신현호 삼성중공업 부사장, 이영호 대우조선해양 부사장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도약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고용노동부의 '2023년 지역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의 하나인 도약센터는 경남도가 공모에 선정돼 국비 34억원을 확보해 문을 열게 됐다.경남지역 조선업 특화 취업 지원 플랫폼인 도약센터는 조선업 맞춤형 1대 1 취업상담부터 사후관리까지 조선업에 특화된 고용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한다.

조선 업무 직무연계를 위한 전문상담사의 1대 1 조선업 매칭 고용서비스(취업상담 창구 운영), 조선업 인식개선·취업특강 등 단기 프로그램 운영, 조선업 채용박람회 개최 등 다양한 조선업 맞춤 특화사업을 운영한다.또 신규인력 유입과 장기근속을 유도하기 위해 도약센터의 단기 프로그램에 참여 후 조선업종에 취업해 3개월 근속 시 100만원을 지급하는 '취업정착금' 제도도 시행한다.

지난해 취업정착금 수혜자 중 1년 근속 시 100만 원을 추가 지원하는 '취업정착금 플러스 사업'도 같이 한다. 이밖에 도약센터에서 취업상담을 받는 구직자에게 취업 알선과 함께 '경남 조선업 플러스 일자리 사업'도 안내한다.

경남 조선업 플러스 일자리사업은 국비 78억원 등 총 98억원을 투입해 ▲ 정부-지자체-근로자 3자 적립으로 1년 만기 시 600만 원을 지원하는 조선업 내일채움공제 ▲ 만 35∼49세까지 최저임금의 120% 이상 근로계약을 체결해 신규 채용한 사업주에게 월 100만원을 지원하는 조선업 일자리 도약장려금 지원 ▲ 원청 기술훈련원 훈련생 대상으로 훈련수당을 지원하는 채용예정자 훈련수당 지원 ▲ 만 50세 이상이고 경력 10년 이상의 조선업 생산직 정년퇴직자 및 경력자 채용 시 사업주 및 근로자에게 각각 월 50만원씩 최대 6개월간 지원하는 숙련퇴직자 재취업 지원 등 총 4개 세부 사업이다.

노영식 경남도 경제기업국장은 "도내 주력산업인 조선업 구인난이 심각한 상황에서 경남 조선업 도약센터는 조선업 인력난 해소와 지역경제 회복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조선업에 대해 신규 인력 유입-장기근속 유도-숙련 기술 전수의 선순환 체계를 구축하도록 신규사업 추가 발굴 등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박춘광 기자  gjtline@naver.com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춘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