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경제 대우조선해양
한화오션, 새로운 출발 노조도 환영한다!구성원들은 처우개선에 대한 기대가 크다!

비젼 발표를 통해 한화오션이 거제의 향토 기업으로 역할을 이어나가길 바란다. 
대우조선지회는 한화로 매각발표이후 4대요구안을 제시하고 한화와 협상을 진행해왔다. 이중 총고용보장과 노조.단협승계는 본계약서에 담았고 기업결합심사 기간동안 회사발전과 지역발전에 관한 사항을 실무협의체에서 논의해 왔다.

4월28일 한국공정위의 조건부 승인을 한화가 대승적인 차원에서 받아들이기로 하였고 그동안 운영되었던 실무협의체도 결과를 만들기 위해 속도를 내어 논의 하였다.  그결과 대우조선해양의 기업 가치를 높이는데 헌신한 구성원들의 노고와 사기진작 과 동기부여 차원에서 RSU 방식으로 300%(주식+연계형 현금)를 지급하기로 하였다. 사내 협력사 노동자들도 함께 해야 할 동반자로 인식하고 300%의 성과금을 단계적으로 지급하기로 하였다.

오늘 대우조선해양은 주주총회를 열어 한화 오션으로 사명변경과 새로운 이사진을  승인 하였다. 지회도 한화 오션의 출발을 환영한다. 이후 구성원들의 처우 개선에 대한 책임과 거제지역의 향토기업으로 역할을 이어나가기를 바란다. 지회는 5월 중으로 노.사 상생의 선언문을 통해 새롭게 출범하는 한화오션을 더욱 성장시켜 나가기 위해 노.사가 상호 노력할것이다. 

                     2023년 5월 23일 
            
 전국금속노동조합 대우조선지회

박춘광 기자  gjtline@naver.com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춘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