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거제시
거제시, 내년부터 충해공원묘지 플라스틱 조화 반입 금지

거제시는 충해공원묘지에 2024년 2월부터 플라스틱 조화 반입을 근절하고 생화 헌화를 통하여 친환경 추모문화를 확산해 나간다고 밝혔다.

거제시 연초면 천곡리 산71-4 일원에 위치한 충해공원묘지는 장사법상 공설묘지로서 거제시가 1973년부터 직접 관리하는 시설이다. 규모는 61,436㎡ 로 5,600여 기가 매장되어 있는 곳이며 설, 추석에는 3,000여명의 성묘객이 찾는 곳이다.

시에서는 일시적으로 많은 사람들이 성묘를 하는 장소에 플라스틱 조화가 반입되는 것은 환경과 인체에 악영향을 줄 수 있으므로 이를 근절하고 생화 헌화를 통하여 친환경적인 성묘 문화를 널리 홍보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특히 많은 성묘객이 찾는 설, 추석에는 공설묘지내 플라스틱 조화가 반입되지 않도록 현장에서 행정지도를 해 나갈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플라스틱 조화는 플라스틱 미세먼지 발생과 소각처리 시 탄소 배출 등 대기환경과 시민 건강에 미치는 악영향이 크다"며 "성묘 시 생화로 헌화하는 친환경 추모 문화에 동참해 주시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박춘광 기자  gjtline@naver.com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춘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