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
거제시장 운전기사가 시민을 폭행하다니...취임 1달여 만에 의사 2명 폭행-중상 입혀 '벌써 물의 빚어서야'

변 시장과 함깨 회식 마친 후 술자리 이어가다 '째려본다,사고 일으켜'

 거제시장 비서실 직원이 길가던 시민을 마구 폭행, 중상을 입힌 사건이 알려져 시민들을 당혹케 하고 있다. 

모 언론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거제경찰서와 피해자 및 주변 목격자 등이 밝힌 사건 내용은 7일 밤 10시40분께 거제시 옥포동 공영주차장에서 변광용 거제시장 관용차를 운전하는 유 모(42‧별정직7급)씨가 50대 후반과 60대 행인 2명을 주먹과 발로 마구 폭행했다는 것.

피해자 일행 2명은 주차장 인근 식당에서 저녁을 먹고 귀가하기 위해 현장에 도착한 대리운전기사와 함께 차 있는 쪽으로 이동하는 순간, 유씨가 '째려본다'는 이유로 폭행한 것으로 알려져 '더 큰 충격'을 주고 있는 것이다.

폭행을 당한 피해자 중, A(57‧방사선과 의사)씨는 현재 거제 모 종합병원에서 검사를 받고 입원 치료중으로 병원과 피해자측은 A씨가 턱과 얼굴, 옆구리 부위를 집중 가격 당해 늑골염좌 등으로 몸을 제대로 가눌 수 없을 정도며, 상해 정도는 전치 3주 이상의 진단이라고 전해졌다.

 특히 피해자 A씨는 쓰러져 있는 상태에서도 얼굴과 하체부위를 발로 집중 가격당해 안면부와 양측 다리 등에 부종을 동반한 상당한 통증을 호소하고 있다고 한다.

A씨는 “내가 왜 맞았는지 모를 정도로 가해자 쪽을 잠깐 쳐다보는 순간 순식간에 폭행을 당했다”면서 “일행과 함께 대리운전기사가 도착해 함께 차 있는 쪽으로 걸어가는데 가해자가 다가와 폭행했다”고 피해과정을 설명했다는 것이다.

그는 이어 “나와 일행이 술을 좀 먹은 상태라 순간적으로 주먹으로 얼굴을 맞아 정신을 잃다시피 해 쓰러져 있는데도 가해자는 쉬지않고 발로 마구 가슴과 얼굴을 계속 걷어찼다“는 것이다. 

그리고 피해자 B(60‧치과의사)씨도 유씨에게 폭행 당한 후 옥포동 모 의원에서 치료를 받고 귀가했으며 전치 2주 이상의 상해를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유씨를 비롯한 거제시장 비서실 직원 등 10여명은 변광용 시장 부부와 함께 저녁 6시30분께부터 인근 식당에서 회식을 했다. 2시간 가까이 회식을 마친후 변 시장 부부는 귀가하고, 유씨와 임 모 정무비서(별정직6급) 등 일행은 따로 인근 호프집으로 자리를 옮겨 2차 술자리를 했던 것이라고 한다.

거제경찰서는 유씨를 ‘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위반’ 혐의로 일단 불구속 입건하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경찰관계자는 "아직 사건을 수사중이라 정확한 내용은 밝히기 어렵지만, 가해자는 1명, 피해자 2명으로 흉기 등이 동원되지 않은 단순 폭행사건"이라고 밝혔다.

한편, 가해자 유씨는 지난 6·13지방선거때 변광용 거제시장 후보 선거캠프에 합류해 차를 운전하며 수행해 온걸로 알려졌다. 

거제타임라인  webmaster@gjtline.kr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타임라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4
전체보기
  • 나예수 2018-08-12 16:45:58

    빨간완장 죽창햇불들고들고 올소부대가 떠 오른다.   삭제

    • 고동 2018-08-10 10:23:50

      시장님 사곡만부터 남부 내륙철도 못가져오면 당신 아가리를 찢어버리것소 지금 이시국이 회식할 시국이요 폭염에 하루에 폐업은 수없이 속출하고 시민들은 돈이 없어 내일이 죽음인데 거제시를 대표하는 수장이 정신을 어디에 두고 있는지 묻고 싶소   삭제

      • 개똥이 2018-08-10 09:45:36

        그놈들의 본색이 들어나는가
        이 어려운 경제위기에 웬 술판이라니
        어처구니가없네
        술판경위를 철저히 밝혀라   삭제

        • 옥녀봉 2018-08-10 09:33:30

          그날 회식은 시장의 기관운영비에서 지출 되었는가?
          아니면 지인들이 계산을 했는가?
          전자는 직원들의 격려 차원에서 회식을 했지. 시민을 폭행하라고
          시민의 혈세를 낭비했는가?
          언론에서는 이 두가지 부분을 명확하게 해 주소   삭제

          • 뽈라구 2018-08-10 08:16:45

            흐미 이건 무슨 일이라요 아무리 미쳐도 단단히 미쳤지 시장이라는 인간이 지금 세상이 어찌 돌아가는지도 모르고 마누라까지 불러서 회식이나 쳐하고 기사란놈은 시민이나 두들겨패고 더위를 단단히 쳐먹었네 시의윈이라는 한놈은 부모 호텔에 성매매 탈세를 담당하는 과장이였고 하이고야 미쳤데이 단단히 미쳤데이 너거놈들 새누리당 욕 못한데이 바뀌모 좀달라질라나 찍어줬드니 에라이 개자슥들아   삭제

            • 사등인 2018-08-09 21:58:54

              지금 회식하고 술처먹고 시민폭행할때가? 시민은 생활고에 죽을지경인데 시장이라는 작자는 졸개들 대리고 희희낙락 술잔기울이고 참한심하다 통영시장은 해양플랜트산단 빼앗아갈려고 눈이 혈안인데 산단 승인받을 생각은 안하고 술처먹고 놀고있다 말도안되는LH참여시키는 성공하는산단 웃기고 있네 누가참여한다고 하든가?이대로가면 통영에 빼앗기고 몇백억되는 시민혈세만 날리고꽁꽁 묶여 버린지주들은 뭘로보상할건데 주민소환제라도 해야정신차릴거가?   삭제

              • 동백 꽃 2018-08-09 17:41:19

                시장이 이런 사람을 공무원을 만든 것은 너무 잘못된 것입니다.
                폭행죄로 구속 부터 해야 합니다. 왜 그냥 둡니까?
                공평한 행정을 해야 합니다. 이런 잘못은 시장 부터 그 책임을 져야 합니다.
                시장이 맘대로 공무원을 쓴다는 것도, 뭔가 잘못되었으며, 공무원 정원도 없는 것인지?   삭제

                • 분노 2018-08-09 17:10:50

                  폭력자 직위해제는 물론이고 주변에 이런 자들이 더 없는지 색출해서 더이상 유사 사고로 거제시 쪽팔리는 일이 발생하지 않기를 바란다 부하는 장수를 담는다고 밑사람이 이러는 것은 시장의 수준으로 평가됨을 잘 알고 있으리라 생각되지만 맘이 놓이지 않는것은 왜일까   삭제

                  • 지킴이 2018-08-09 14:04:26

                    참 한심한 녀석
                    거제시장은 정무비서 운전기사 전부
                    교체해야한다.
                    이렇게 어려운 거제경제에 찬 물을부워대구나. 출동한 경찰관도 정신차려라
                    시장비서라고 체포하지않았나?
                    법은 만인이 평등해야지.
                    죽일 놈들 정신차려라.   삭제

                    • 기가차다 2018-08-09 08:48:11

                      역대 시장 수행차 기사중에 제일 악질이네 이 호로새끼 부모같은 사람을 아무 이유없이 개패듯이패 와 씨발새끼 욕이 절로 나오네 미친 더불당 개새끼들 예상은 했지만 이정도인줄 몰랐다 갈아 마셔버릴까   삭제

                      14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