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당/국회의원 활동 사일준국회의원
해수부, 장승포항 종합발전계획 용역 착수서일준의원,"추석 전 착수보고회 개최, 내년 9월 용역 완료 수순"

서일준 국회의원(거제, 국민의힘)은 해양수산부가 장승포항의 중장기 개발방안 검토를 위한「장승포항 종합발전계획 수립 용역」에 착수했다고 12일 밝혔다. 

현재 지방관리무역항인 장승포항의 항만 개발 및 사무가 국가에서 시·도로 이양됨에 따라 지방재정 여건상 대규모 항만사업 추진에 어려움이 있는 실정이다. 장승포항은 2020년에 수립한 제4차 항만기본계획에 반영되어 총사업비 468억원 규모의 외항 방파제 축조 사업이 확정된 바 있으나, 크루즈선 등 접안이 가능한 큰 규모의 외항 방파제를 만들기 위해서는 국가 차원의 개발 계획과 국비 추가 반영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서 의원은 장승포항 개발 및 사무의 국가 전환을 위해 기재부, 해수부, 경남도, 거제시 등 관계부처 및 지자체 공무원들과 타당성 용역비 확보 추진에 나섰고, 22년 12월 최종 국비 2억원의 용역비를 확보한 바 있다. 

해양수산부는 한국해양수산개발원(KMI)를 통해 위 용역을 추진할 계획이며, 이르면 추석 전 착수보고회를 가질 방침이다. 해수부는 이를 통해 장승포항, 옥포항, 고현항을 통합해 ‘거제항’으로 국가관리 전환이 가능한지 타당성 여부와 장승포항의 중장기 발전전략에 대해 본격적인 검토에 착수한다. 용역 기간은 1년으로 내년 9월경 완료될 전망이다. 

서일준 국회의원은 “어렵게 확보한 용역비를 토대로 이번에 해수부가 장승포항을 크루즈 접안 등 남해안 해양관광 거점 항만으로 육성시키기 위한 개발 계획 검토에 본격 착수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장승포항을 가덕도신공항과 남부내륙철도와 함께 ‘공항·철도·항만 트라이포트’로 구축함으로써 국가 주도의 항만물류 인프라를 통해 국가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춘광 기자  gjtline@naver.com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춘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거제 2023-09-13 18:03:40

    육지에서 떨어진 조그마한 거제를 냉정하게
    평가하지 않으면
    절대로 장미 미래를 보장하지 않을거란
    생각입니다만
    향후 거제 관광 꺼리에 대한 투자는 개인이든
    기업이든 90% 자기자산을 말아먹는 투자다
    관광지 주변 펜션이나 호텔 식당 기타 등등.
    해외 관광지와의 볼거리 먹을거리 경쟁에서 이겨나갈수가 없기 때문이다
    서울 부산외 제주와 독도 내수관광외
    이미 설악산 주위와 경주조차 나자빠지는
    세상이다
    거제는 길닦고 넓혀봐야 스쳐지나가는정도
    거제 십년 예산 투입해서 해안가 전체,
    둘레길과
    극한의 스릴있는 다수의 체험관광만이 살길이
    지요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