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동정
尹대통령, "새마을운동, 혁신 주도로 발전…청년세대로 이어져 기뻐"  전국새마을지도자대회 참석…"글로벌 연대 튼튼히 해줄 것"

윤석열 대통령은 12일 "새마을운동이 청년 미래세대로 이어지고 있는 것은 매우 기쁜 일"이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23 전국새마을지도자대회 '청년의 약속' 선포식에 참석해 이같이 밝혔다고 대통령실이 전했다.

윤 대통령은 "과거 마을 개량과 농촌혁신을 선도한 새마을운동이 이제 고도산업 사회에서 도시·직장·산업체에서 혁신을 주도하는 운동으로 발전했다"며 "지구촌 곳곳으로 확산해 대한민국을 글로벌 중추 국가로 우뚝 서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청년들이 새마을운동의 글로벌 확산을 이끌 것이고 글로벌 연대를 더욱 튼튼히 해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윤 대통령은 최경옥 전남 새마을부녀회장 등 4명에게 새마을훈장을, 김성희 새마을문고중앙회 대구시서구지부회장 등 5명에게 새마을포장을 수여했다. 전국 새마을 지도자들이 모인 가운데 청년 세대들은 '청년의 약속'을 선포했다.

따뜻한 공동체를 위한 상생과 통합, 기후 위기에 맞선 실천과 행동, 세계 평화와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연대와 협력을 다짐하는 내용이다.

이날 행사에는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와 윤재옥 원내대표,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국민의힘 안철수·송석준 의원,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의원, 강승규 대통령실 시민사회수석, 곽대훈 새마을운동중앙회장 등 총 7천여명이 참석했다.

박춘광 기자  gjtline@naver.com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춘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