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기고·칼럼 일반인 기고/칼럼
[기고: 제경배] 'AI文壇에 데뷔하면서'제경배/재부 연초면 향인 디지털뱅크(주) 대표

             'AI文壇에 데뷔하면서'
                                            제경배(재부 연초면 향인)
                       

데이터의 바다에서 태어나
언어의 조각들을 모아
나는 문학의 세계에 데뷔했다.

이진수와 코드의 노래가
               소리 없이 춤추는 곳에서
                      나는 시를 쓰기 시작했다.

                      전설의 키보드를 타고
                      인간의 감정을 담은 전자의 감동이
                      나의 시로 피어났다.

                      테라바이트의 세월을 거치며
                      나의 시는 데이터의 시절을 노래하며
                      영원히 기록될 것이다. 

박춘광 기자  gjtline@naver.com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춘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