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포토뉴스
통영해경, 통영 국도 해상 골절 선원 헬기이용 긴급이송

통영해양경찰서(서장 이창주)는 24일 오전 10시경 통영시 국도 인근 해상 연안복합어선 선원 김모씨가 작업중 골절등 다쳐 헬기 이용 병원으로 긴급이송하였다고 밝혔다.

 응급환자 김모씨(54세, 남)는 전남 여수선적 연안복합어선 A호(4.99톤, 승선원 5명)에 선원으로 24일(토) 오전 8시 40분경 통영시 국도 남서방 2.2해리 해상에서 작업중 그물양망중인 롤러에 오른팔이 다쳐 선장 최모씨가 해경으로   구조요청하였다.

 신고를 받은 통영해경은 1500톤급 경비함정을 현장으로 급파하고, 남해지방해양경찰청에 항공기(헬기)를 지원 요청 후 환자상태를 수시로 정보 교환하였다.

 현장에 도착한 통영해경은 환자 상태를 고려하여 헬기로 대학병원으로 이송하는 것이 적합할 것으로 판단하여 곧이어 도착한 헬기를 이용 부산소재 대학병원으로 이송하였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김모씨는 생명에 지장이 없다”고 밝히며, 해양에서 긴급사항발생시 해양경찰로 신고해주길 당부하였다.

박춘광 기자  gjtline@naver.com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춘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