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동정
한국테크놀로지, 대우조선해양건설 신임 대표 선임 "3년 안에 매출 1조원 달성 목표"

대우조선해양건설 인수를 발표한 ㈜한국테크놀로지가 대우건설 출신 토목 전문가 서복남 씨를 대우조선해양건설의 신임 대표로 선임했다고 28일 발표했다.

서복남 신임 대표 내정자는 대우건설에 입사해 30년 동안 토목사업본부장과 외주구매본부장을 역임했다. 특히 대우건설 재직 당시 공공수주 1조 원을 달성하고, 건설산업 진흥을 통해 국가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대통령 표창을 받기도 했다.

서 내정자는 “현장소장, 본사 팀장, 담당임원, 본부장 등 다양한 분야의 직무를 경험하며 조직 경영의 노하우를 통해 수익성 개선 등의 성과를 이뤄왔다”며 “대우조선해양건설에도 이 같은 시스템 구축을 통해 3년 안에 매출 1조원 달성을 위해 전력질주 하겠다”고 말했다.

또 부동산 금융 전문가 백운걸 씨를 신임 전무로 임명했다. 백운걸 신임 전무 내정자는 유진기업 건설사업부문 총괄 상무, 창성건설 영업부문 총괄 전무 등을 역임했다.

백 신임 전무는 “건설 부문 전반에 걸친 전문지식과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대우조선해양건설의 영업이익과 매출을 증대시키겠다”며 “서 신임 대표를 도와 3년 이내 매출 1조 원을 목표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테크놀로지의 기존의 자율주행 등 자동차 전장 기술과 대우조선해양건설의 토목 건설 기술의 시너지를 활용해 스마트시티 사업에 적극 나설 방침이다.

거제타임라인  webmaster@gjtline.kr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타임라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