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 현장취재
[續報] 경찰, 계룡사대웅전 방화범 50대남 검거

거제경찰서는 3일 사찰에 불을 지른 현주건조물방화 혐의로 50대 A씨를 검거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이날 0시 34분께 거제시 고현동 계룡사에 들어가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를 통해 A씨가 라이터로 커튼에 불을 붙이는 장면 등을 확인하고 추적에 나섰으며, 이 불은 삽시간에 대웅전 내부로 확산돼 대웅전 1개 동을 비롯해 법당 내부 물품 등이 불에 탔으며 오전 3시 54분께 완전히 진화됐다.

화재당시 모습

출동한 소방대원들은 인근 야산으로 불이 번지지 않도록 연소 확대 차단에 주력해 3시간 20분 만에 진화했다.

경찰은 화재 발생 3시간여 만에 거제시 고현동의 한 주점에서 붙잡았다. A씨는 범행 사실은 시인했지만, 동기에 대해선 묵비권을 행사하고 있다는 것이다. 경찰은 정확한 범행 동기와 여죄 등을 조사 신병 처리할 예정이다.

한편 사찰측은 3일 오후 1
 시경 새까맣게 타버린 대웅전의 철거작업을 한 것이 확인됐다. 

새까맣게 타버린 대웅전을 둘러보고한 스님이 신도들과 함께 계단을 내려오고 있다. 천왕문에서 바라본 대웅전의 잔해모습이 뒷쪽에 검은 모습으로 보인다. 3일 오후 1시경 현장촬영
새까맣게 타버린 대웅전의 잔해모습이 뒷쪽에 검게탄채로 보인다. 3일 오후 1시경 현장촬영
철거작업 광경

박춘광 기자  gjtline@naver.com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춘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